[전시]물고기가 첨벙! 어문魚文 분청사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4-01-16 08:46 조회63회 댓글0건

이메일 ageldama9@naver.com
홈페이지

본문

물고기가 첨벙! 어문魚文 분청사기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3층,

조각공예관 분청사기‧백자실

심화 전시 <물고기가 첨벙! 어문魚文 분청사기>를 소개합니다.

조선의 분청사기에는 여러 가지 무늬가 담겨 있습니다.

그중 물고기 무늬는 다채로운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분청사기의 물고기는 상감象嵌과 인화印花, 철화鐵畫, 조화彫花의 다양한 기법으로 표현되었습니다.

상감기법과 도장을 써서 새겨진 물고기는 규칙적인 무늬로 표현한 파도나 연꽃과 어우러져 있어 단정한 느낌을 줍니다.

이와 달리 거칠고 빠른 붓질로 그려진 철화 분청사기의 물고기는 파격 그 자체입니다.

단순하면서도 자유로운 선으로 새겨진 조화 분청사기의 물고기는 동심의 세계로 초대하는 듯합니다.

이처럼 분청사기의 물고기 표현은 제작기법에 따라 개성을 뽐내며 다양한 변주가 이루어졌습니다.

어느 하나 똑같지 않은 물고기를 살펴보는 것은 분청사기 감상의 또 다른 재미입니다.

전시명

물고기가 첨벙! 어문魚文 분청사기

전시장소

상설전시관 3층 분청사기‧백자실

전시기간

2023-09-23~2024-04-25

전시품

<분청사기상감파어문매병> 등 19건 19점

전시요약

조선시대 분청사기 중 물고기가 표현된 다양한 분청사기들을 소개하고 장식기법에 따라 개성이 돋보이는 분청사기의 미적 가치를 조명.

담당부서

미술부 서유리(02-2077-9487)

* 본 전시는 다음 교체 전시까지 계속 진행합니다.


출처: 국립중앙박물관 홈페이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